유재하음악경연대회

당신의 꿈을 믿습니다

Believe in you

유재하음악경연대회 소개

유재하, 

그리고 유재하 음악 경연대회


유재하는 1987년 8월 26세의 나이로 음반「사랑하기 때문에」를 발표하면서 가수로 데뷔했다. 그의 처음이자 마지막이 된 이 앨범은 발매 초기 평론가들로부터 호의적인 평가를 얻지 못했다. 클래식 음악의 화성학과 갖가지 악기들의 음색을 터득한 유재하는 기존의 대중가요와는 전혀 다른 느낌의 노래를 만들었으며, 음악 관계자들조차도 '노래가 이상하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그리고 같은 해 11월, 첫 번째 앨범이 발매된 지 3개월도 채 되지 않았을 즈음 교통사고로 우리의 곁을 떠났다. 하지만 그 후 일반인들과 음악 전문가들 사이에 유재하에 대한 관심이 늘어남과 동시에 유재하의 음악은 재평가를 받기 시작했다. 단 한 장의 앨범을 남기고 세상을 떠났어도 유재하의 음악은 당대는 물론 지금도 엄청난 영향력을 행사하는 한국 대중음악의 위대한 유산으로 남았다.

 

1988년 유재하의 아버지 유일청은 아들이 남긴 앨범 수익금을 바탕으로 유재하 장학 재단을 설립하였고, 1989년 재능 있는 신인 음악인들을 발굴하기 위해 음악경연대회가 만들어졌다. 유재하 음악경연대회는 젊고 실력 있는 싱어 송 라이터를 발굴하는 국내 유일의 대중음악 경연대회로, 20여 년 동안 유희열, 조규찬, 김연우, 정지찬, 스윗소로우 등 대한민국 대중음악 계를 이끌어가는 걸출한 싱어 송 라이터를 배출하며 큰 사랑을 받아왔다.


2014년 CJ문화재단은 신인 싱어 송 라이터의 발굴로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다는 이 대회의 취지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후원을 시작, 2018년도부터는 공동 주관사로 대회 운영을 함께하며 CJ문화재단상 수여, 동문 앨범과 기념 공연 제작 및 홍보, CJ아지트 공간 지원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며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오고 있다.

©유재하음악경연대회

사이트맵

유재하음악경연대회


히스토리


뉴스


대회신청